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뉴스&피플
(인터뷰)한상인 부산광역시 클린에너지정책추진단장
“신재생 통한 전력자립률 30% 실현 가능하다”
시민들이 에너지전환 통해 직접 이익 얻는 환경 조성돼야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부산시가 ‘클린에너지 도시’ 조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해 ‘클린에너지 원년’을 선포한 데 이어 클린에너지정책보좌관(3급상당) 직제를 신설하고 클린에너지추진단TF도 설치했다. 클린에너지추진단은 신재생에너지 정책, 보급, 육성을 강력하게 추진하는 역할을 한다. 클린에너지도시 정책 시행을 본격적으로 앞둔 원년선포 2년차, 한상인 부산광역시 클린에너지추진단장을 만나 앞으로의 실행 계획을 들어봤다.

“충분히 가능합니다.”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전력자립률 30%를 실현할 수 있냐는 기자의 질문에 대한 한상인 클린에너지추진단장의 대답이다.

정부가 지난해 말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 발전비중을 전체의 20%로 끌어올리겠다는 재생에너지 이행계획을 발표하자 일각에선 그 실현가능성에 의문을 제기했다. 마찬가지로 부산 에너지정책을 바라보며 ‘중앙정부도 힘든 것을 지자체가 어떻게 해내냐’는 세간의 의아함이 있었던 게 사실이다.

한 단장은 “2030년 예상되는 우리 시의 전력소비량은 2만4000GWh”라며 “이것의 30%에 해당하는 7200GWh의 신재생에너지 발전량은 충분히 실현가능하다”고 말했다.

부산시가 목표하는 ‘3030’은 2030년까지 발전비중의 30%를 신재생에너지 발전으로 채우는 것이 아니라, 전력소비량 대비 신재생에너지 발전량이 30%가 되는 ‘자립률’을 말한다.

그는 “2016년 신재생에너지백서에 따르면 부산시의 태양에너지 기술적 잠재량은 발전량 기준으로 약 12만GWh”라며 “이 중 6%만 달성해도 7440GWh, 즉 2030년에 목표하는 신재생에너지 발전량을 생산할 수 있다”고 말했다.

기술적 잠재량은 신재생에너지 잠재량을 새롭게 정의하는 개념이다. 현재의 기술수준인 에너지 효율계수, 가동률, 손실요인 등을 고려해 산출할 수 있는 에너지 생산량을 말한다. 시는 재생에너지 설비 증설과 에너지신산업 육성을 통해 신재생에너지발전량을 2030년까지 약 7227GWh(설비용량 3063MW)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해는 80MW 용량의 신재생에너지설비를 증설할 예정이다. 80MW 중 53MW의 태양광 발전설비가 학교 태양광, 시민펀드, 민간주관 사업 등을 통해 들어선다.

특히 시는 ‘1가구 1태양광’이나 시민펀드 등 시민들의 참여를 권하고 있다. 한 단장은 “에너지 정책 실행에서 시가 가장 역점을 두는 건 시민”이라고 강조하며 “에너지 전환을 통해 직접 이익을 얻는 주체가 시민인 환경이 조성돼야 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부산시에서는 정책 결정 과정에서나 시행에서 시민과의 접점을 늘려왔다. “지난해 8월 에너지정책 심의·자문 기구인 에너지정책위원회를 구성하며 30여명의 위원 중 25%를 시민단체 분들로 모셨습니다. 제5차 지역에너지계획을 수립하면서도 시민 설명회는 물론이고 시민들과 연계한 포럼, 원탁회의, FGI 등을 마련해 시민들의 의견을 청취했죠.”

시민단체에 소속하지 않거나 에너지 정책을 잘 모르는 시민들의 인식을 위해서도 노력했다. 친환경에너지마을 사업, 클린에너지정책 슬로건 공모 등이 대표적인 인식 제고 사업이다.

“친환경에너지마을 사업은 올해 1월 4군데 마을에서 준공식을 가졌습니다. 공모 당시 34군데의 마을이 지원했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어요. 앞으로도 이러한 사업을 토대로 시민들이 에너지의 중요성을 직접 느끼고, 소비뿐 아니라 생산에 나설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예정입니다.”

한 단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재생에너지 보급을 늘릴 것” 이라며 “시민뿐 아니라 산·학·연 관계자, 업계 종사자까지 모두가 함께 의사결정을 거치며 미래 먹거리와 비전을 제시하는 정책을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을 전했다.
작성 : 2018년 02월 08일(목) 16:18
게시 : 2018년 02월 09일(금) 09:13


김예지 인턴기자 kimyj@electimes.com        김예지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