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기공사
건설 시공
안전ㆍ기술
철도 SOC
LH, 양질 일자리 창출 위해 전문가 의견 모았다
‘주택·도시부문 좋은 일자리 모색을 위한 토론회’ 개최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토론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H가 주택‧도시 분야에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았다.
LH, 서울행정학회, 한국벤처창업학회는 6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 드림홀에서 일자리위원회, 관련 기관과 학회 전문가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택·도시부문 좋은 일자리 모색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정부 일자리 정책의 콘트롤타워 역할을 하고 있는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이날 특별 기조강연에서 “공공부문 민간 일자리 마중물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특히 고용효과가 높은 주택·도시 분야에서 LH와 같은 민간 일자리 창출 파급효과가 큰 공기업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토론회에서는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공기관의 역할 ▲사회적 경제 주체 육성 및 협력방안 등 두 가지 주제를 다뤘다.
첫 번째 세션에서 이창원 한성대 교수와 단국대 박용성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일자리 창출 및 정책연계방안’을 발표, 공공부문에서 고용-산업-교육-노동이 연계된 컨트롤 타워를 구축하고 4차 산업 혁명의 새로운 일자리에 맞는 전문 인력 양성을 통해 노동시장의 미스매칭 현상을 해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성돈 경운대 교수는 ‘고령화시대 공공기관 일자리 창출방안’에 대한 주제발표를 통해 노인 일자리 사업은 고용창출 효과가 큰 단순직무와 기술 직무를 역점으로 추진하고, 전문직무와 고급직무는 선택적으로 단계적 실시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두 번째 세션의 ‘주택도시 부문 사회적경제 주체 협력방안’의 발표자로 나선 남철관 나눔과미래 주거사업국장은 사회적경제 주체와 공공기관의 여러 일자리사업 성공사례를 소개했다.
남 국장은 새정부 도시재생뉴딜과 정부 일자리 정책에서 임대주택 관리·수선, 마을관리, 지역재생활동, 사회주택 등에서 사회적 경제주체의 역할과 협력방안을 제시했다.
아울러 박상혁 경남과학기술대학교 교수는 ‘소셜벤처 활성화 방안’을 발표, LH 소셜벤처 사업의 성공사례를 소개했다.
소셜벤처 육성이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중요한 수단이며, 공기업의 인프라를 활용한 지원 플랫폼을 구축하고 일회성 단순 지원이 아닌 산-학-연-관이 참여하는 지속가능한 창업생태계 조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LH는 이번 토론회에서 제시된 내용 중 사회적 경제주체의 육성·협력 방안에 대한 실행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내년 1월 박상우 사장의 새해 첫 행보로 ‘사회적경제 주체와 동행을 위한 포럼’을 개최할 계획이다. 이를 시작으로 LH는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사회적 가치창출에 기여하는 좋은 일자리를 계속 만들어 냄으로써 정부 일자리 창출 정책 실행에 더욱 매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우 LH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서 주택 도시 분야가 매우 큰 비중을 차지하며, 이 분야 정책집행 기관인 LH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인식하고 있다”며 “오늘 토론회에서 제시된 좋은 의견을 LH 일자리 청사진인 「Good Job Plan」에 반영하여 국민들에게 꼭 필요한 좋은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7년 12월 07일(목) 11:28
게시 : 2017년 12월 07일(목) 11:29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