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력
원자력
에너지
월드뉴스
가스공사, 하동군 천연가스 공급설비 건설공사 본격 착수
2018년 12월 가스공급 목표, 탱크로리 방식에서 배관 방식으로 전환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안완기)는 5일 경남 하동군 천연가스 공급설비 건설공사에 본격 착수했다고 밝혔다.
총 142억 원이 투자되는 이번 사업은 한국가스기술공사가 단독 수주해 2018년 12월 준공 예정이며, 2019년 6047t을 시작으로 공급량을 점차 늘려 2027년에는 10만5902t을 공급할 계획이다.
2015년 제12차 장기 천연가스 수급계획에 반영된 하동권역 천연가스 공급은 2018년 준공을 기점으로 탱크로리 방식에서 배관 방식으로 전환되며, 가스공사는 지난 11월 1일 공사계약을 체결하고 12월 5일 착수회의를 거쳐 건설공사에 본격 돌입했다.
한편 하동군은 당초 2008년 제9차 장기 천연가스 수급계획에 따라 2013년부터 천연가스 배관공급 대상지역에 포함될 예정이었지만 수요 부족으로 공급관리소 설치가 연기됐으며, 가스공사는 2016년부터 탱크로리 방식으로 하동군에 도시가스를 공급해왔다.

작성 : 2017년 12월 06일(수) 10:20
게시 : 2017년 12월 06일(수) 10:20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2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