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화제의 인물
만나봅시다
인사·동정
월드뉴스
카드뉴스
유커가 돌아온다…中 한국 단체관광 회복세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사드 갈등이 해소되면서 약 9개월 만에 재개된 중국의 한국 단체 관광이 본격적인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3일 중국 베이징칭넨바오(북경청년보) 등은 “베이징 현지 여행사인 하이타오(海濤) 여행사를 통해 중국 중국인 단체관광객 32명이 지난 2일 베이징 서우두공항을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며 “이들은 지난 3월 한국행 단체관광이 중단된 이후 약 9개월 만에 한국을 처음 방문한 중국인 단체관광객”이라고 보도했다.

이는 최근 중국당국이 한국행 단체관광 금지령을 일부 해제한 데 따른 것이다. 앞서 국가여유국은 지난달 28일 베이징과 산둥 지역의 일반 여행사들에 한해 그동안 금지됐던 한국행 단체 관광을 회복하기로 했다.

화베이 지역 최대 한국 관광상품 판매 여행사인 하이타오사는 한국행 단체관광상품 판매를 재개, 관광객을 모집한 후 지난달 30일 주중 한국 대사관에 한국 단체관광 비자를 신청했다. 이는 지난 3월 이래 9개월 만의 ‘1호 단체관광 비자’였다. 이번 상품은 4박5일 일정으로 서울에 머물며 경복궁 등 주요 관광지를 둘러볼 예정이다.

하이타오여행 측은 “단기간에 지난해 수준으로 회복되기는 어렵지만 한국 내 시장 상황에 따라 점차 회복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업계는 중국청년여행사 등 대형 여행사들이 조만간 한국행 단체관광 패키지 상품을 재출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다만 정확한 일정은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

중신 여행사 측은 한국 관광 상품은 당국의 정책뿐만 아니라 항공사 항공편 재개 여부와도 연관이 된다면서 계획은 불투명하다고 밝혔다.
작성 : 2017년 12월 04일(월) 16:26
게시 : 2017년 12월 06일(수) 09:41


조재학 기자 2jh@electimes.com        조재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카드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2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