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인터뷰)윤희종 글로우원 대표
“全 품목 LED모듈화 유지보수費 감소
소비자 친화적인 제품으로 시장 공략”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시장의 흐름을 역행하면서 살아남을 수 있는 회사는 없습니다. 소비자 입맛에 맞는 조명을 제공하고, 판매 이후 철저한 사후관리가 동반돼야만 무한경쟁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죠. 글로우원은 전 품목을 LED모듈화해 유지보수 비용을 감소시키는 등 소비자 친화적인 제품으로 시장을 공략해 나갈 계획입니다.”
산업용 조명 분야에 특화된 기술력으로 시장을 선도해 온 글로우원(대표 윤희종)이 ‘소비자 중심’과 ‘시장 확대’를 최우선 경영 목표로 삼고 2017년 조명 시장 공략을 위한 포부를 밝혔다.
글로우원은 해양 케이블분야 세계 시장 점유율 1위인 송현 그룹이 포스코LED를 인수해 탄탄한 기반 아래 산업용 조명 특화 기업으로 성장해나가고 있는 기업이다.
윤희종 대표는 지난해 부임 이후 회사 체질 개선과 신규 제품 라인업 구축에 힘을 쏟으며 내실 있는 경영에 집중했다. 2017년을 새로운 도약의 해로 만들기 위해 지난해부터 반년 이상 준비한 성과물을 쏟아 낼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산업용 조명 시장에서도 방폭등 분야는 기존 메탈할라이드 조명에서 LED로 전환되는 과도기라 볼 수 있습니다. 시장 인식이 개선되면서 폐쇄적인 방폭등 시장에도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죠. 실내조명과 일반 실외조명에서 겪었던 효율 경쟁이 시작됐다는 점이 이를 방증하고 있습니다. 글로우원은 이런 변화에 가장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갖고 있죠. 극한의 설치환경에서도 뛰어난 내구성과 견고함을 가진 산업용 LED제품을 설치한 경험과 제조 기술력이 뒷받침되기 때문에 생존 경쟁에서 앞서나갈 수 있다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윤 대표가 2017년 신규 라인업을 준비하면서 역점을 둔 부분은 ‘효율화’와 ‘경량화’다.
이를 위해 전 품목을 LED모듈화 시켜 생산성과 유지보수성을 높였고, 제품 생산의 표준을 설정해 이를 한 단계씩 끌어올리는데 중점을 뒀다.
이 같은 과정을 걸쳐 출시된 글로우원의 ‘NBL(New Bay Light)’ 라인은 광효율의 획기적 개선은 물론 전력 소비량 감축과 경량화를 동시에 달성해낸 제품이다.
또 6개 이상의 옵션을 설정 가능하도록 설계해 각 환경과 목적에 따라 설치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힌 것도 강점이다.
“산업 조명도 각 업종에 맞춘 솔루션을 제공해야 합니다. 모든 공장을 단일 제품으로 설치한 다는 것은 환경에 대한 이해도와 소비자 맞춤이라는 시장의 흐름과도 배척되는 전략입니다. 예를 들어 라면 공장에 유분과 습기, 먼지 등을 고려하지 않은 일반 제품을 설치한다면 그 곳의 조명은 1년 안에 꺼지겠죠. 저희는 장소에 맞춘 환경 맞춤형 제품 솔루션을 제공해 소비자 만족도를 끌어올리는데 주력할 방침입니다.”
그는 장기적으로 제품 소재에 대한 기술 개발을 집중하겠다는 계획도 털어놨다. 효율 경쟁과는 별도로 내진 설계, 도장, 코팅 등 각 요소마다 다양한 시도를 통해 또 다른 혁신을 만들어내겠다는 뜻을 밝혔다.
윤 대표는 “지난해 대비 30% 이상의 매출 신장을 목표로 일본, 유럽 등 기존 거래선에서 매출을 확대하고 북미, 동남아 등 신규 거래선을 발굴해 해외사업을 확장하는 등 올해 로드맵 달성에 모든 역량을 집중시킬 것”이라며 “향후 적극적인 신기술과 재료 기술 개발에 투자해 기술 선도 업체로서의 면모를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작성 : 2017년 04월 20일(목) 13:54
게시 : 2017년 04월 21일(금) 10:10


김승교 기자 kimsk@electimes.com        김승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8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