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대우건설 업계 최초 모바일 상담 시스템 운영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대우건설(대표 박창민)이 업계 최초로 모바일 상담 시스템을 운영한다.
대우건설(대표 박창민)은 아파트 입주자나 계약고객을 대상으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AS신청 및 기타 문의사항을 손쉽게 상담하고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 상담 시스템을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모바일 상담 시스템으로 ▲AS 신청 및 접수 확인 ▲분양금 조회 및 선납/연체금 조회 ▲ 입주안내 및 분양안내 ▲ 내집방문예약/입주예약 ▲민원서류 신청 등의 업무가 가능하다. 또한 AS신청의 경우 스마트폰으로 바로 사진을 찍거나 저장된 이미지로 접수가 가능하고, 처리현황을 확인 할 수 있다.
AS신청의 경우 일부 단지의 시범 적용을 시작으로 5월 1일 이후에는 준공 후 90일이 지난 모든 단지의 AS신청이 가능하며, 준공 후 90일 이전 단지는 기존과 같이 단지 내 입주지원센터에서 AS신청을 받는다. 추후 모바일 상담 시스템 서비스 확대를 통해 준공 후 바로 AS 신청이 가능하도록 개선될 전망이다.
AS신청 외의 기타 메뉴는 푸르지오 계약고객이라면 언제 어디서나 이용 가능하다.
푸르지오 계약자 및 입주자들은 어플리케이션 이용을 위해서 안드로이드의 경우 ‘푸르지오 모바일 상담’, IOS의 경우 ‘푸르지오 상담’ 으로 조회하여 다운 받을 수 있다. 또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은 고객에게는 ‘보이는 ARS서비스’가 자동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보이는 ARS서비스’는 푸르지오 고객센터(1670-1000)로 전화를 걸면 스마트폰 화면으로 선택가능하며, 기존 음성 ARS 이용시 발생하는 대기시간 단축과 원하는 서비스를 화면으로 바로 보면서 선택 가능하다. 보이는 ARS서비스 도입을 통해 상담원 연결 지연에 따른 고객 불편을 상당부분 해소될 예정이다.
AS신청은 우선 ▲송내역 파인 푸르지오 ▲평택 비전 푸르지오 ▲위례 아트리버 푸르지오 ▲위례 중앙 푸르지오 등 4곳에서 시범 적용될 예정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모바일 상담시스템의 오픈으로 고객들은 시공간의 제약없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며 회사는 고객의 요청사항을 더 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향후에도 푸르지오만의 차별화된 상품과 시스템으로 업계를 선도하는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 고 밝혔다.
작성 : 2017년 04월 13일(목) 12:49
게시 : 2017년 04월 13일(목) 18:08


이석희 기자 xixi@electimes.com        이석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7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