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미녀와 야수'에 밀린 한국영화…점유율 31.5%
[ 날짜별 PDF ]
지난달 한국영화가 '미녀와 야수' '로건' 등 외국영화에 밀려 힘을 쓰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가 내놓은 '3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에 따르면, 한국영화는 지난달 437만명(매출액 348억원)을 불러모아 31.5% 관객 점유율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4.3%P 하락한 수치다.
반면 외국영화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31% 증가한 948만명(매출액 777억원)을 끌어모아 관객 점유율 68.5%를 보였다.
외국영화의 이같은 선전에는 '미녀와 야수'(355만명) '로건'(206만명) '콩:스컬 아일랜드'(168만명) 등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의 흥행이 작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세 영화는 729만명을 합작해 극장 전체 관객수 증가에 힘을 보탰다. 3월 전체 관객수는 1385만명(매추액 112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2.9% 증가했다.
한국영화 중 이달 가장 많은 관객을 불러모은 작품은 '프리즌'(181만명)이었고, '해빙'(120만명)이 뒤를 이었다.
작성 : 2017년 04월 12일(수) 11:26
게시 : 2017년 04월 12일(수) 11:41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7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