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국민이 안심하는 원자력 안전관리체계 구현’
원안위, 11일 2017년 업무보고서 4대전략 강조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김용환, 이하 원안위)가 올 한 해 국민이 안심하는 원자력 안전관리체계를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원안위는 11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대통령 권한대행에게 2017년 업무계획을 보고하고, “2017년 정책 목표인 국민이 안심하는 원자력 안전관리체계 구현을 위해 재난대응, 현장 중심, 미래 대비, 적극적 소통이라는 4대 전략을 수립했다”고 강조했다.
원안위는 우선 지진·테러 등 외부 위협에 따른 재난 대응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 지진대응 시스템을 개선하고, 원전 내진성능 보강과 내진능력 정밀평가, 동남권 지진 발생지역에 대한 정밀 지질조사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현장 중심으로 규제 활동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 고리1호기 해체 준비를 위한 규제심사 세부지침을 마련하고, 방사선작업종사자를 위한 현장 인프라를 확충해 현장 밀착형 안전규제를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미래 안전규제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비해 나갈 계획이다. 고준위방폐물 관리계획이 구체화됨에 따라 체계적인 규제 마련을 위해 사용후 핵연료 안전규제 로드맵을 조기 수립하는 등 방사성폐기물에 대한 규제체계를 정비하고, 동일부지 내 다수기 운영상황을 고려한 다수기 PSA 규제방법론 개발의 국제적 논의를 선도하는 한편, 국내 고유 맞춤형 원전 안전 기술기준을 확립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대국민 소통을 강화하고 적극적으로 정보를 공개할 계획이다. 지역별 원자력안전협의회를 중심으로 현장의 안전현안 소통을 확대하고, 원자력안전규제 관련 다양한 콘텐츠 개발, 서비스 개선 등으로 원자력안전정보공개센터를 정보공개의 허브로 육성할 계획이다.
작성 : 2017년 01월 12일(목) 09:45
게시 : 2017년 01월 12일(목) 09:45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